HOME |  회원가입 | 로그인 |  ENGLISH

아이들의집

커뮤니티

인터넷 후원하기 장애영유아 일시보호시설 바로가기 귀여운 천사들은 만나는 동영상을 보러갑니다.

공지사항

사랑이 가득한 아이들의 집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2023년 12월 소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아이들의집 작성일23-12-01 15:28 조회78회 댓글0건

본문

안녕하십니까?
어느새 2023년의 마지막 달을 맞이합니다. 새해의 결심들은 절반도 지키지 못하고, 작은 일에도 꽁하며 마음 닫아걸고 사랑할수 있는 기회를 놓치고, 누릴 수 있는 행복과 기쁨을 잃어버린 후회와 안타까움의 흔적이 여기저기 흩어져 있습니다. 그래도 하루하루를 충실히 살아내려 愛쓰며 12월을 맞이한 저 자신을 토닥이며 안아주려 합니다. 마음 한켠이 따뜻해지고, 절로 미소짓게 해준 많은 감사한 일들과 소중한 사람들을 기억하며 한해를 마무리 하렵니다. 한해동안 저희에게 빛이 되어주시어 따스함과 희망을 더해주신 후원자분들께 감사드리며 아이들의집 소식 전해드립니다.

  아이들의집 비주얼을 담당하며 프린스라는 애칭을 가졌던 고*빈 아동이 전원을 갔습니다. 중증 장애를 가져 움직임이 자유롭지 못하고, 음식을 넘기는 일조차 수월하지 않아 더 많은 손길이 필요했던 아동에게 마음과 정성을 기울였던 간호 수녀는 돌아오는 길 아이가 잠들어 있었다며, 눈을 떴을 때 낯선 환경과 사람들 속에서 얼마나 놀랄까 염려하며 마음 아파했습니다. 다행히 병원 진료에서 마주했을 때, 잘 적응하며 지내는 모습을 보고서는 한시름 놓을 수 있었습니다.

  요셉동 아동들은 Sea Life 부산 아쿠아리움으로 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 입구에서 지하로 내려갈 때 어두운 배경에 처음에는 조금 놀랐지만, 다양한 해양생물의 모습을 보며 금새 적응을 했습니다. 마법사와 인어공주 공연을 보며 함께 주문을 걸고 마법이 이루어지는 순간 함께 기뻐하며 공연을 즐겼습니다. 상어를 비롯한 큰 물고기가 밖으로 나올까봐 멀찌감치 떨어져 바라보던 모습은 어디로 가고 어느덧 가까이 가서 자기에서 가까이 오라며 손짓까지 합니다. 막연한 두려움에 울먹이던 아이들이 그 공간에서 적응하며 해양생물들과 친밀해지는 모습을 보면서 경험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경험하지 못한 것에서 오는 두려움을 조금이라도 떨쳐주기 위해더많은 경험의 기회를 가지도록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아이들의집에서 마지막 생일을 지내는 전*연 아동의 생일파티가 있었습니다. *연이는 생일파티를 기다리며 자신의 소원이 이루어지는 날이라고 말합니다. *연의의 소원인 ‘친구들과의 멋진 생일파티’를 마련하기 위해 생활실 선생님들은 정성스런 손길로 평소에 *연이가 좋아하는 것들로 꾸며진 멋진 생일파티를 준비했습니다. 행복해하는 *연이를 보면서 내년에는 더 행복한 생일을 맞이하기를, 매년 새로 맞이하는 생일이 가장 행복한 생일이 되기를 기도했습니다.

  다가오는 새해가 두렵기보다 설레이는 것은 마음으로 서로를 기억하고 소통하며, 생명과 사랑이라는 소중한 가치를 꽃피워가는 아이들의집이라는 터전에 뿌리를 내리고 있기 때문입니다.
저희 아이들이 튼튼히 뿌리내리고 성장해 갈 수 있도록 든든한 이웃이며 버팀목이 되어주시는 후원자님이 계시기 때문입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